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승기, 집사부일체 하차? 제작진 “이승기 기다리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가수 겸 배우 이승기씨. 서울신문DB
SBS 측이 가수 겸 배우 이승기의 ‘집사부일체’ 시즌2 하차설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SBS 관계자는 29일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의 제작진이 이승기를 기다리며 기존 멤버들로 녹화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이승기가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와의 분쟁, 영화 ‘대가족’의 촬영 일정으로 집사부일체 시즌2에는 불참한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관계자는 “이승기의 합류 시기는 미정이나, 제작진 및 출연진들은 마음고생하고 있는 이승기가 모든 게 잘 해결되고 하루 빨리 복귀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9월 시즌1을 마쳤다. 시즌2는 다음달 중순 촬영할 예정이었다.

앞서 지난 21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이승기가 소속사로부터 데뷔 후 음원 정산을 한 푼도 받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소속사는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지만, 이승기 측이 재반박하면서 갈등 양상을 빚고 있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