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화장실서 넘어져 ‘턱 부상’ 당한 연예인…치아 상태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시즌3
배우 박원숙이 턱 부상을 입은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시즌3’에서는 박원숙이 턱을 다친 채로 등장했다.

박원숙의 다친 모습에 혜은이는 “고모 어떡해. 웬일이래? 세상에”라며 탄식했고 박원숙은 “이만하길 천만다행”이라고 말했다.

박원숙은 전날 밤 화장실에서 나오다가 미끄러져 넘어져 턱을 다쳤다. 박원숙은 “순식간에 턱이 바닥에 있는 거다. 고개 드는 순간 피가 확 나는 거다. 피 보니까 너무 무서웠다. 네 바늘을 꿰맸다”고 설명했다.

안문숙은 “치아는 괜찮죠?”라고 걱정했고, 박원숙은 “조금 더 위로 올라갔으면 우리 촬영 접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