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황희찬 브라톱’ 따라한 유병재…축구협회도 댓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유병재가 2022 카타르 월드컵 국가대표팀 황희찬 선수의 상의 탈의 세리머니를 따라 했다가 역풍을 맞고 있다.

유병재는 지난 4일 인스타그램에 “구매 정보. 스킨핏 노와이어 브라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서 유병재는 상의를 벗고 검은색 브라톱을 착용했다.
▲ 황희찬이 해냈다
2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역전골을 넣은 대한민국 황희찬이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2022.12.3
뉴스1
이는 앞서 지난 3일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포르투갈전에서 황희찬이 역전골을 넣고 상의를 탈의했던 세리머니를 따라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자신의 사진과 함께 황희찬의 사진도 함께 올렸다.

이를 본 유튜버 랄랄은 “진짜 큰 맘 먹고 언팔합니다”라고 했고, 힙합가수 pH-1은 “폰 떨궈서 액정 깨졌는데 청구 가능할까요”라고 물었다.

가수 카더가든은 “으이구”라며 탄식했고, 방송인 전현무는 “머리 사이즈는 키운 건가”, 배우 소유진은 “아니 왜”라고 물었다.
하이라이트는 대한축구협회(KFA)의 반응이었다. 대한축구협회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은 “…”이라며 난감함을 드러냈다. 대한축구협회의 댓글엔 1만 2947개의 좋아요가 달렸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6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974 스타디움에서 브라질과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을 치른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