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의리녀’ 한가인, ‘300만 약속’ 지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8일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재출연

한가인이 ‘300만 약속’을 지켰다.



지난 3월 23일 SBS 파워FM(107.7)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 출연한 한가인은 “’건축학개론’이 300만 이상 흥행되면 다시 한 번 출연하겠다”는 약속을 했고, 그 약속을 8일 지킨 것.

이날 “의리의 여신 한가인이 왔다. 300만 공약을 지켜줘서 고맙다”는 DJ 최화정의 멘트에 한가인은 “한 번 약속한 것은 하늘이 두 쪽이 나도 지키는 한가인, 가능할까 싶었던 300만이 넘어 다시 왔다, 인기 최고 최파타에 다시 출연하게 돼 기쁘다”고 본인 이름으로 3행시를 지어 화답했다.

한가인은 최파타에 다시 출연하게 된 소감에 대해 “약속을 지키고 싶어 300만이 넘기를 손꼽아 기다렸다. 300만이 넘자마자 화정 언니에게 문자를 보냈다. 설마했던 일이 현실이 돼 정말 기쁘다”고 밝혔다.

한가인은 청취자들의 고민과 사연을 함께 하며 1시간을 보냈다. 소속사 제이원플러스는 “약속은 당연히 지켜야 한다. 건축학개론을 사랑해주신 관객 여러분에 대한 주연 배우의 보답이라고 생각했고, 한가인도 흔쾌히 재출연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건축학개론은 6일 387만 관객을 동원, 국내 멜로 영화 첫 400만 돌파 기록에 도전 중이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국 대사관 발령 뒤 저지른 불륜, 23년 뒤

전직 프랑스 정보요원 2명이 중국 측에 기밀을 건넨 혐의로 중형을 선고받았다.12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프랑스 비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