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폰6 광고영상’ 추정 동영상에 관심 모아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7일 온라인에 업로드 돼 화제가 된 ‘아이폰6 광고영상’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 동영상은 지난 7일 오전 유투브에 ‘아이폰6 광고 유출’(http://youtu.be/P6U77VwBf4g)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왔다. 이외에도 해외 포럼과 트위터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퍼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당시 사실이 아닐 것이라는 의견이 있었다. 하지만 이와 관련 8일 오전 IT부분 ‘가장 많이 본 뉴스’ 에 다시 한번 소개돼 하루 만에 관련 기사는 1만건이 넘는 조회를 기록했다. 또한 50건 이상의 덧글이 달리며 영상의 실체에 대해 활발한 갑론을박이 이루어져 정말 애플의 광고가 시작된 것 아닌지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해당 동영상에 관해 누리꾼들은 ‘5s광고(아이폰5 광고)를 편집해서 마지막에 숫자 6만 집어넣은 것’이라는 의견을 보였고, 국내 한 언론사 또한 “해당 광고는 사실이 아니다. 100% 짜깁기”라고 보도했지만, 영상 관련 전문가들은 ‘합성이 아니다’, 덧붙여 ‘과거 애플의 어떤 광고에도 그런 영상은 나온 적이 없었다’고 밝혔다.



이번 ‘아이폰6 광고영상’을 살펴보면 마지막 컷에 0306이라는 숫자가 비춰진다. 실제 아이폰6 광고영상일 경우 이 숫자가 의미하는 바가 ‘아이폰6의 디자인 공개일’을 뜻하는 것일 수도 있어 이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아직까지는 정확한 출처와 내용이 밝혀지지 않아 애플이 배포한 것인지, 누가 무슨 목적으로 배포하고 있는지’ 등 광고영상에 대한 정확한 출처와 배포목적에 대한 의문은 앞으로도 커질 것으로 보인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