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쓰리데이즈 손현주 박유천 ‘男男 케미 예고’ 스틸 눈빛만 봐도 소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쓰리데이즈 손현주 박유천’

‘쓰리데이즈’에 출연하는 배우 손현주 박유천이 화제다.

SBS 새 수목드라마스페셜 ‘쓰리데이즈’(극본 김은희, 연출 신경수)의 손현주 박유천 스틸 사진이 공개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손현주 박유천은 ‘쓰리데이즈’에서 각각 암살의 위기에 처한 대통령과 암살을 막으려는 경호관으로 등장한다. 손현주는 경호관 역시 자신이 섬겨야 하는 국민 중 하나라는 생각을 갖고 있는 대통령의 모습을, 박유천은 대통령을 위해 목숨까지 바쳐 충성하는 경호관의 모습을 그려낼 예정.

‘쓰리데이즈’ 제작사 골든썸 픽쳐스 양근모 부사장은 “‘쓰리데이즈’는 남녀의 진한 멜로 외에도 남성 캐릭터들 간의 강한 우정과 의리를 통해 감동을 선사한다. 그 중심에는 암살 위기에 놓인 대통령과, 가장 충직한 부하 임에도 대통령 암살 누명을 쓴 경호관이 놓여 있다. 두 사람의 엇갈린 운명 속에서 손현주 박유천 남남배우들끼리의 어울림이 돋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쓰리데이즈’는 3박 4일 일정으로 휴가를 즐기기 위해 전용별장에 내려간 대통령이 세 발의 총성과 함께 실종되며 벌어지는 사건을 그리는 작품. 손현주 박유천 외 박하선, 소이현, 최원영, 윤제문, 장현성, 김형규 등이 출연한다. 3월 5일 수요일 첫 방송.

사진 = 골든썸 픽쳐스(쓰리데이즈 손현주 박유천)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부부가 갯벌에 버린 女 시신, 알고 보니 내연녀

서해대교 인근서 시신 일부 발견나머지 신체 부위 추가 수색 중경찰 “진술 번복 등 의문점 많아”구체적 사건 경위 조사 중50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