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몬스터’ 김고은 화보, 소녀의 순수함에서 매혹적 섹시미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고은이 전혀 다른 모습의 반전 화보를 선보여 관심을 받고 있다.

영화‘몬스터’에서 ‘복순’ 역을 맡아 파격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한 김고은이 패션지 ‘바자’와 ‘마리끌레르’를 통해 서로 상반된 반전 화보를 공개한 것.

“영화 ‘은교’ 이후 계속 파격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 언젠가는 꼭 한 번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맡아보고 싶다”고 전한 김고은은 이번 화보에서 관능미 넘치는 매혹적인 모습으로 변신했다.

오묘한 분위기로 칼을 움켜쥔 채 누워있는 모습과 고혹적인 눈빛으로 벽에 기대고 있는 그녀의 모습은 섹시한 매력까지 풍기며 성숙한 여성미를 극대화시킨다.

또 러블리하면서 순수한 이미지까지 소화한 김고은의 모습은 소녀의 모습부터 매혹적인 여성의 모습을 넘나들며 색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영화 ‘몬스터’는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마 ‘태수’와 그에게 동생을 잃은 제대로 미친여자 ‘복
순’의 끝을 알 수 없는 맹렬한 추격을 그린 작품.

다양한 매력으로 관객을 사로잡은 김고은의 파격변신이 기대되는 영화 ‘몬스터’는 오는 3월 13일 개봉한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호남 최고층 짓겠다고 광주시 난타한 호반건설

4년 전 광주시 “교통혼잡” 건축허가 유보 광주방송, 10여일 새 10건 광주시정 비판 결국 건축 승인받아 내년 본격 입주 앞둬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