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단원고 황지현 양 DNA 확인 ‘생일날 시신 수습’ 눈물의 생일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가 단원고 여학생으로 확인됐다.

세월호 참사 현장에서 발견된 295번째 시신은 단원고 학생 황지현 양인 것으로 공식 확인됐다.

범정부사고대책본부는 어제 오후 6시 18분 세월호 4층 중앙 여자화장실에서 수습한 시신의 DNA 분석 결과 황지현 양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황지현 양의 시신은 시신인도절차가 끝나면 가족의 요청에 따라 경기도 안산으로 옮겨질 예정이다.

민관군 합동구조팀은 황지현 양의 시신을 그제 오후 5시 25분 선내에서 발견했지만, 거센 유속 때문에 수습에 어려움을 겪다가 하루 뒤인 지난 어제 민간 잠수사를 투입해 약 1시간여 만에 시신을 물 위로 수습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황지현 양의 아버지는 시신의 사진을 보고 옷의 특징과 발 사이즈로 미뤄 딸이 맞다고 추정했으며, 시신이 수습된 어제는 황지현 양의 18번째 생일이기도 해서 주위를 더 안타깝게 만들었다.

세월호 참사 이후 197일 간 딸을 기다렸던 황지현 양의 아버지 황인열 씨와 어머니 심명섭 씨는 무남독녀인 황지현 양이 좋아했던 삶은 달걀과 생크림케이크, 떡, 피자 등으로 장식한 생일상을 차렸다. 안산에서 온 단원고 친구들도 이날 2시 진도군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앞서 황지현 양의 생일을 함께 축하해줬다. 생일 축하노래를 부르며 함께 울었다.

이번 발견은 지난 7월 18일 여성 조리사 시신 발견 이후 102일 만이며, 이로써 세월호 탑승객 476명 중 확인된 사망자는 295명으로 늘었고, 남은 실종자는 9명으로 줄었다.

네티즌들은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정말 슬프다”,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생일날 돌아오다니 이런 일이”,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생일상 하늘에서 잘 받았길”, “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남은 실종자도 모두 돌아오길 빕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캡처(세월호 295번째 희생자 확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혜연 9단 사랑한다며 1년간 욕설·스토킹한 4

서울북부지법 형사합의13부(부장 허경호)는 23일 프로바둑기사 조혜연 9단을 1년 동안 스토킹한 혐의(건조물침입 등)로 구속기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