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거미 연인 조정석, ‘라디오스타’서 언급 “사랑하지만 절대 해줄수 없는 것은..” 과거 발언도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사랑하지만 절대 해줄수 없는 것은..”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가수 거미가 ‘라디오스타’에서 연인인 배우 조정석을 언급해 과거 발언도 다시 관심을 받고 있다.

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음색깡패’ 특집으로 가수 이승철 거미 정엽 성규가 출연했다.

이날 거미는 ‘내가 접수하지 못해 아쉬운 노래’로 손담비의 ‘미쳤어’를 꼽으며 “이 노래 가이드 녹음을 제가 했다. 곡이 정말 좋아서 부르고 싶었는데 제가 할 노래는 아닌 것 같더라”고 밝혔다.

이어 거미는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로 ‘미쳤어’를 소화해 출연진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를 들은 라디오스타 MC 김구라는 “손담비의 ‘미쳤어’가 20대의 불장난 같은 사랑이라면 거미의 ‘미쳤어’는 약간 내연관계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구라는 연인 조정석을 언급하며 “남자친구 생일 때 이 노래를 불러주면 좋아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승철이 “남자친구가 노래를 시키냐”고 묻자 거미는 “듣는 것을 좋아한다”고 답했다.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언급에 과거 발언도 다시 화제에 올랐다.

거미는 지난 4월 방송된 KBS 라디오 COOL FM ‘이현우의 음악앨범’ 초대석에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의 연애 스타일에 대해 “오글거리는 큰 이벤트는 좋아하지 않는다. 다정한 말 한마디가 더 좋다”고 말했다.

거미는 이어 연인 조정석을 염두에 둔 듯 “요즘 바빠서 잘 못 챙겨주는 게 마음이 쓰인다”고 애정을 과시했다.

거미는 또 사랑하는 애인이라도, 이것만큼은 절대 해줄 수 없는 게 뭐냐는 질문에는 “이번 앨범 타이틀 곡 가사에도 나온다. 너무 사랑하면서 너를 떠나가는 일이다”고 답한 바 있다.

네티즌들은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정말 사랑하는 게 눈에 보여”,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잘 어울리는 커플”,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의외라고 생각했는데 잘 맞는 것 같다”, “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반할 만 하네. 매력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라디오스타 거미 연인 조정석)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