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사람이 좋다’ 서정희, 서세원과 이혼 후 근황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9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서는 서정희가 출연해 서세원과의 이혼 후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서정희는 이혼 후 심경을 밝히며 “사건 직후 이모네 집으로 가 방 한 칸에서 엄마와 함께 살았다”며 “당시 ‘마음 놓고 쉴 방 한 칸만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서정희는 앞서 이혼 문제가 세간에 알려졌던 엘리베이터 폭행 사건에 대해 "엘리베이터 외상으로 인해 생명에 위협을 받았다. 그 잠깐의 경험이 모든 생활을 못하게 만들었다. 숨도 못 쉬게 만들었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서정희는 80년대 CF스타이자 청순한 미모로 사랑받았었다. 서정희 서세원 부부는 폭행 사건이 세간에 알려진 후 결혼 32년 만에 이혼했다.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