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소희정 ‘사자’ 출연 확정, 나나 엄마 역 ‘유쾌+미스터리 선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소희정이 드라마 ‘사자’에 출연한다.
11일 SBS 새 드라마 ‘사자’(四子) 제작사 (주)빅토리콘텐츠와 (주)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에 따르면 소희정은 ‘사자’에서 여린(나나 분)의 엄마 ‘명자’ 역으로 캐스팅됐다.


SBS 새 드라마 ‘사자’는 인간에게서 희망의 답을 찾아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쫄깃한 로맨스 액션 추리 드라마다.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여형사가 우연히 똑같이 닮은 남자를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새로운 컬러의 로맨스와 미스터리적인 요소에 담아낼 예정이다.

‘명자’는 늘 에너제틱하고 대찬 성격의 어머니로, 딸 여린과 여훈(렌 분)에게 친구 같은 어머니이다. 사람을 좋아하는 시원시원한 성격의 인물이지만 때론 남몰래 눈물을 짓기도 하는 명자는 극에서 빠질 수 없는 유쾌함과 미스테리함을 동시에 주는 극성 강한 인물로 등장할 예정이다.

‘사자’는 앞서 배우 박해진, 나나, 조현재, 곽시양, 경수진 등이 출연을 확정하며 화려한 라인업을 보인 바 있다. 여기에 소희정까지 합류하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제작사 관계자는 “소희정의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드라마의 한 축을 담당하는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드라마 ‘사자’는 오는 11월부터 촬영에 돌입해 내년 초까지 촬영을 마무리한 후 내년 상반기 방송예정이다.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승산 낮아도 법정 간다…‘깡’세진 바람난 남편

홍상수 등 혼인 파탄 책임자 소송 증가 법원 유책주의 유지 속 일부 변화 조짐 간통죄 위헌처럼 판결 변화 기대 심리 결혼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