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배틀트립’ 정진운·권혁수, 스카이다이빙 도전기 “내 인생 가장 강렬한 순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정진운, 배우 권혁수가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했다.
30일 방송되는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정진운과 권혁수, 소녀시대의 써니와 효연이 출연해 ‘호주 색다른 도시 여행’을 주제로 여행 대결을 펼친다.


첫번째 여행 설계자로 나선 정진운과 권혁수는 ‘호케호케 투어’라는 이름으로 호주 케언즈를 공략했다. 정진운과 권혁수는 상공 1만 5000피트에서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했고, 단 50초만에 낙하하며 인생 사진을 남겼다.

공개된 스틸 속 정진운, 권혁수의 표정과 배경이 시선을 강탈한다. 파란 하늘 한 가운데 잔뜩 흥이 난 두 사람의 표정은 보는 사람마저 짜릿하게 만든다.

또한 정진운의 V포즈와 권혁수의 락앤롤 포즈가 아찔한 낙하 속에서도 그들이 얼마나 신났는지를 드러낸다. 무엇보다 두 사람 뒤로 펼쳐진 파란 하늘과 초록빛 들판이 가슴을 뻥 뚫리게 할 정도로 시원함을 느끼게 해준다.

특히 권혁수는 애초 도전하기도 전에 도망가려 했으나 정진운의 끈질긴 설득 끝에 하늘 위로 몸을 던졌다는 후문. 그는 지상에 도착하자마자 “내 인생에서 가장 강렬한 순간”이라며 “다시 하라면 다시 하겠다”고 의기양양하게 외쳐 웃음을 더했다.

두 사람의 호주 여행기는 30일 오후 9시15분에 만나볼 수 있다.

사진=KBS 2TV ‘배틀트립’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법무부 “강서 PC방 살인범 김성수 심신미약 아

유족들 “피의자 동생도 공범 적용해야흉기로 찌를 때 뒤에서 허리 잡고 있어”서울 강서구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을 잔혹하게 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