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무한도전’ 종영, MBC 측 “4월부터 새 예능...‘무도’ 멤버 전원 출연 X”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무한도전’이 종영까지 3주를 남겨둔 가운데, 후속 프로그램에 대한 가닥이 잡혔다. 출연진과 포맷 자체를 바꿔 새 판을 짜기로 했다.
▲ MBC ‘무한도전’
13일 MBC ‘무한도전’ 측이 프로그램 종영과 함께 향후 거취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날 MBC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무한도전’은 변화에 대해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한 끝에 3월 말 시즌을 마감하고 휴식기를 갖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태호 PD는 당분간 준비 시간을 갖고 ‘무한도전’ 새 시즌 또는 새 기획으로 다시 돌아올 예정”이라며 “최행호 PD가 준비 중인 ‘무한도전’ 후속 프로그램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이 참여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는 출연자들 의견과 여론을 따른 것으로, 후속 프로그램은 ‘무한도전’ 시즌 2가 아닌 새 출연자와 새 포맷으로 하는 프로그램이며, 오는 4월 방송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MBC 측은 “‘무한도전’의 새 도전과 후속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무한도전’은 지난 2005년 MBC ‘강력추천 토요일’의 ‘무모한 도전’이라는 코너로 첫 출발, ‘무리한 도전’을 거쳐 2006년 ‘무한도전’이라는 이름으로 시청자를 만났다

토요일 저녁 안방 극장에 큰 웃음을 전한 ‘무한도전’이 13년 만에 종영 소식을 전하면서, 시청자의 아쉬운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다음은 MBC 측 공식 입장 전문

‘무한도전’과 후속 프로그램 관련해 알려드립니다.

‘무한도전’은 변화에 대해서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한 끝에 3월말 시즌을 마감하고 휴식기를 가지기로 결정했습니다.

김태호PD는 당분간 준비할 시간을 갖고 가을 이후 ‘무한도전’ 새 시즌 또는 새 기획으로 다시 돌아올 예정입니다.

최행호PD가 준비 중인 ‘무한도전’ 후속 프로그램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은 참여하지 않습니다.

이는 출연자들의 의견과 여론을 따른 결정입니다. 후속 프로그램은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 출연자와 새 포맷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이며, 오는 4월 방송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무한도전’의 새로운 도전과 후속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진=MBC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현아에 “미쳐도 곱게 미쳐!” 호통 친 시민

필리핀 출신 가사도우미를 불법으로 고용했다는 의혹을 받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24일 관계당국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