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시골경찰3’ 이청아, 첫 여경 “해보고 싶었던 역..예능으로 만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청아가 ‘시골경찰3’의 막내이자 첫 여성 멤버로 합류했다.
1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에서는 배우 이청아가 막내 경찰로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청아는 “시골경찰 역할이 정말 해보고 싶었다”며 “한적한 곳에서 촬영했으면 했는데 작품으로 만나지 못했다. 근데 예능으로 만나게 됐다”고 말하며 기뻐했다.

하지만 이청아는 근무지가 울릉도라는 소식에 “생각도 못 해봤다”며 살짝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청아는 선배 경찰 신현준, 이정진, 오대환을 향해 영상 편지를 통해 “분명 불편한 것도 있으실 거고 좋은 점도 있으시겠지만, 좋은 게 더 많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시골경찰3’은 연예인들이 직접 관할 내 치안센터의 순경으로 생활하며 모든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신현준과 오대환, 이정진이 이전 시즌과 그대로 출연하며 이청아가 새 멤버로 합류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