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영자 눈물 “세상 이기는 힘은 사랑..표현해야 한다”

입력 : 2018-04-17 09:37 | 수정 : 2018-04-17 09: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영자가 KBS2 ‘안녕하세요’ 사연을 듣던 중 눈물을 보였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서는 자신의 생활을 사사건건 구속하는 아빠에게 불만을 품은 여고생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인공은 아버지가 화가 나면 큰소리를 내며 물건을 집어 던지고, 주인공의 생활을 일일이 간섭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딸이 고민을 털어놓는 모습에도 아버지는 자신의 행동에 대해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이에 이영자는 자신의 이야기를 하며 눈물을 보였다. 이영자는 “세상을 이기는 힘은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거다. 난 늘 방황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영자는 “(돌아가신) 우리 아버지는 내게 표현을 한 번도 해주지 않았다. 자식을 낳았다고 해서 사랑한다고 느낄 거라고 생각하면 안 된다. 표현해줘야 한다. 알려줘야 한다. 아버지가 그렇게 못 하면 어머니라도 번역해줘야 한다. 하지만 두 분 다 (사연 주인공에게) 안 해줬다”며 사연 주인공의 아버지에게 설명했다.

이영자는 이어 “우리 아버지는 끝내 (사랑한다는 표현을) 안 해줬다. 그래서 우리 세 딸은 똘똘 뭉치게 됐다. 남은 세상은 또 살아가야 하니까, 그래서 남한테 사랑을 또 줘야 하니까. 자식은 무조건 사랑이다. 사랑을 줘야 세상에 나가서 이길 수 있는 힘이 생긴다”며 자신의 생각을 덧붙였다. 이영자의 말에 출연진들과 방청객들도 눈물을 보였다.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칩거’ 김기식 “아들 그렇게 되지 않았다면…

외유성 출장 논란으로 지난 16일 사의를 표명하고 칩거 중인 김기식(52) 전 금융감독원장이 첫 심경을 전했다.한겨레는 22일 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