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미진, 김준호 이혼 간접 언급 “오빠 외로워졌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준호 여동생 김미진이 거침 없는 입담으로 화제를 모았다.
22일 방송된 KBS2 ‘1박2일’에는 개그맨 김준호의 어머니 성소연 씨와 여동생 김미진 씨가 깜짝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준호의 어머니와 여동생은 김준호의 얼굴이 프린트 된 티셔츠를 입고 등장해 끈끈한 가족애를 보였다.

김미진은 오빠의 근황에 대해 “요즘 자주 보는 것 같다. 오빠가 외로워졌다. 집에 자주 와서 밥을 먹고 간다”며 김준호의 이혼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김미진은 김준호에 대해 “오빠랑 8살 차이가 난다. 예전에는 큰 오빠 같았는데 지금은 같이 늙어가니까 동생 같기도 하다”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사진=KBS2 ‘1박2일’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