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황하나 결별인정, 박유천 기사 거짓말? “헤어졌으니까 그만들 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JYJ의 박유천과 결혼 계획까지 밝혔던 황하나씨가 결별을 인정했다.
황하나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헤어졌으니까 그만들 좀 해주세요. 남일, 소설, 마녀사냥 완전 노관심이에요. 지금은 해명 안 할게요”라며 박유천과의 결별을 직접 인정했다.


이어 “그리고 남 욕하는 사람들보다 말 전달하는 사람들이 더 나쁜 것 같아요. 악의적인 분들은 죄송하지만 차단할게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15일 박유천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박유천이 황 씨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며 “다른 부분은 사생활로 더 말씀드릴 수 없는 부분 양해 부탁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황하나는 한 네티즌의 댓글에 “기사 보지 마세요. 다 거짓말이라”라는 글을 남겼고 이에 두 사람의 결별이 사실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돌았다. 결국 황하나가 직접 결별을 인정하고 나선 것.

2016년부터 만남을 이어온 박유천 황하나는 지난해 9월 결혼 계획을 밝혔으나 돌연 결혼식을 연기한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드루킹 “한나라당 30억 댓글조작 따라한 것”

‘드루킹’ 김동원씨가 옛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이 2007년 대선 당시 수십억 원을 들여 댓글조작 조직을 운영했다고 허익범 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