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브리짓 닐슨 임신, 54세에 다섯째 아이 ‘만삭 D라인 자태’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브리짓 닐슨이 54세에 다섯째 아이를 임신했다.
31일(현지시간) 미국 피플닷컴은 실베스타 스텔론의 전처인 브리짓 닐슨이 다섯째 아이를 임신했다고 보도했다.


2006년 15살 연하 이탈리아인 남편 마티아 데시(39)와 결혼 12년 만에 아이를 갖게 된 것.

브리짓 닐슨은 다섯 번의 결혼으로 전 남편들과의 사이에서 총 네 명의 아들을 두고 있다.

브리짓 닐슨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D라인을 뽐내는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행복한 시간”, “가족이 점점 늘어난다”라며 기쁨을 전했다.

한편 브리짓 닐슨은 과거 영화 ‘레드 소냐’ ‘록키4’ 등에 출연하며 섹시스타로 이름을 날린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분열 정치 종식 선언한 文의 눈엔 盧의 눈물이…

“盧 전대통령 때부터 꿈꿔온 일 ‘대통령 개인기 때문’ 온당치 못해 靑 비서실·내각 잘해준 덕분”“이번 선거를 통해서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