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한채아 ♥’ 차세찌, 父 차범근에게 물려받은 재산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차범근 전 축구 대표팀 감독 아들이자 한채아 남편인 차세찌의 재산이 화제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패널들이 한채아, 차세찌 부부의 소유 재산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 따르면, 한채아는 서울 마포구에 있는 100평 상당의 한 고급 빌라에서 신혼살림을 차렸다. 이 빌라는 결혼 전 한채아가 직접 구입한 집으로, 결혼 전 한채아가 먼저 입주해 살고 있던 집인 것으로 알려졌다.

차세찌는 아버지 차범근으로부터 서울 이촌동 소재의 13억 원대 부동산을 증여받았다. 또한 형 차두리와 공동명의로 서울 한남동 소재의 한 빌딩을 약 19억 4000만원에 매입한 뒤 약 62억 원에 되팔아 41억 6천만 원의 시세 차익을 남긴 것으로도 알려졌다.

한편, 지난 5월 차세찌와 결혼한 한채아는 오는 11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사진=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이영자 현상’이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하락한 것과 관련, ‘이영자 현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