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故 마이클 잭슨 부친 조 잭슨 별세, 암 투병 끝에 결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조 잭슨
팝의 황제 故 마이클 잭슨 부친이 89세 일기로 별세했다.

27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TMZ·ET 등 현지 매체는 이날 故 마이클 잭슨 아버지 조 잭슨이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다.

다수 매체에 따르면 조 잭슨은 미국 LA 한 병원에서 암투병 중 사망했다. 그는 지난 2016년 말기 암으로 병원에 입원한 뒤 계속 투병생활을 이어온 것으로 전해졌다.

잭슨 가족은 그의 별세 사실을 인정, 장례 절차 등은 알리지 않았다.

앞서 조 잭슨은 사망 이틀 전 트위터를 통해 “때가 되면 해는 떠오르고, 또 때가 되면 싫든 좋든 해는 진다”라는 글을 남기며 세상과 작별을 암시했다.

그가 세상을 떠난 뒤 손자 랜디 잭슨 주니어는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한 우리 가족의 왕이시여, 편히 잠드소서”라는 글을 트위터에 남기며 고인의 넋을 기렸다.
▲ 故 마이클 잭슨
한편 조 잭슨은 지난 2009년 세상을 떠난 故 마이클 잭슨 아버지로, 그는 본래 철강 근로자였으나 자녀들의 음악적 재능을 일찌감치 알아차리고 음악 매니저로 활동했다. 마이클 잭슨을 포함해 ‘잭슨 파이브’를 만들어낸 장본인이기도 하다.

故 마이클 잭슨 사망 9주기였던 지난 25일 이후 며칠 만에 전해진 비보에 많은 팬이 애도를 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석기 석방집회’ 참석 댓가로 혈세 준 학교

노조 “단협 명시 유급교육…문제없다” 교육청이 150명 6~7만원씩 지급해야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조합원 일부가 지난 8일 ‘유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