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최파타’ 차지연 “‘복면가왕’ 때문에 신혼여행 못 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파타’ 차지연이 MBC ‘복면가왕’ 출연 당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는 뮤지컬 배우 차지연과 H.O.T. 강타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 청취자는 차지연에게 “MBC ‘나는 가수다’에서 임재범 씨 노래 피처링을 하시는 차지연 씨 모습을 보고 반했다. 그때부터 음악을 계속 들었다. 그래서 ‘복면가왕’에 나오셨을 때도 한 번에 알아봤다”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차지연은 “정말 감사하다. ‘복면가왕’에 얽힌 에피소드도 많다”고 말했다.

DJ 최화정은 “가왕 자리도 5주 동안 지키셨는데 무슨 일이 있었냐”고 물었다. 이에 차지연은 “사실 ‘복면가왕’ 1회 출연에 떨어지는 게 계획이었다. 얼굴만 알리고 떨어졌어야 했는데 가왕 자리까지 가는 바람에 신혼여행도 못 갔다”고 말했다.

차지연은 이어 “당시 제가 뮤지컬 공연도 하고, 결혼 준비 중이었다. 가왕 자리에 오르면서 모든 준비가 어긋났다. 그래서 신혼여행도 못 갔다. 결혼식 다음 날이 바로 촬영이었기 때문”이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DJ 최화정이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가 무엇이냐”고 묻자, 차지연은 “‘담뱃가게 아가씨’를 부른 무대”라고 답했다.

한편, 차지연과 강타는 지난 11일부터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에 출연 중이다.

사진=SBS 파워FM ‘최파타’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손가락 하트 사진 찍었다…남쪽 사람

“(손가락 하트를) 어떻게 하는 겁니까? 나는 모양이 안 나옵니다.”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한국에서 특히 유행하는 ‘손가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