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방탄소년단이 전세계적인 인기를 얻은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스타디움 무대에 선 방탄소년단이 열정적인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왼쪽부터 지민, RM, 뷔, 제이홉, 정국, 슈가, 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차이나는 클라스’ 그룹 방탄소년단이 전세계적인 인기를 끄는 이유는 무엇일까.

10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래퍼 슬리피와 4차 산업혁명 전문가 성균관대 최재붕 교수가 출연해 ‘세계를 지배하는 신인류, 포노 사피엔스’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서 슬리피는 휴대폰으로 개인 SNS 라이브 방송을 켠 상태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슬리피는 “1인 크리에이터를 준비 중이다. 개인 방송 장비까지 샀다”며 최근 주목 받고 있는 개인 방송에 대한 열정을 보였다.

이에 절친인 딘딘은 “슬리피가 전 재산을 털어 개인 방송 장비를 샀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슬리피는 “오늘 수업을 통해 세계적인 개인 방송 트렌드에 대해 알 수 있다는 소문을 듣고 달려왔다”며 이날 펼쳐질 최재붕 교수의 강연에 기대감을 전했다.

스마트폰 대중화와 함께 다양한 크리에이터들이 인기를 얻고 있는 요즘, 최재붕 교수는 “스펙과 학력에 상관없이 오직 킬러 콘텐트만 있으면 성공할 수 있는 시대다”라고 전해 학생들의 공감을 샀다.
▲ 최재붕 교수
최 교수는 또 개인 방송 콘텐트와 관련해 “그룹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에서 인기를 얻게 된 이유가 바로 ‘이것’이다”라고 설명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날 이야기를 듣던 슬리피는 “내가 방탄소년단의 리더 RM을 캐스팅해 지금의 소속사로 연결시켜 줬다”라며 RM에게 영상 편지까지 보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최재붕 교수가 전하는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게 된 이유는 이날(10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 PC방 살인’ 김성수 목에 있는 문신의 의

서울 강서구 PC방 아르바이트생을 흉기로 잔인하게 살해한 혐의를 받는 김성수(29)의 얼굴이 22일 공개됐다. 그러면서 김성수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