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라윤경 50kg 감량 “103kg 찍고 다이어트, 탱탱하게 빼는 게 중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겸 가수 라윤경이 50kg 감량 비법을 공개했다.

7일 SBS 교양 프로그램 ‘좋은 아침’에서는 배우 오영실, 라윤경이 게스트로 출연해 내 몸의 실체 ‘호르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라윤경은 “남들보다 조금 더 뺐다. 103kg까지 쪄봤고 그 이후부터 계속 살을 뺐다”고 밝혔다.

이어 “원래는 어릴 때부터 소아비만이었다. 임신 후 입덧 때문에 5~9끼까지 먹었다. 최고 많이 나갔을 때가 103kg였다”고 털어놨다.

라윤경은 50kg 감량할 수 있었던 다이어트 비결로 운동과 건강한 식단 관리를 꼽으며 “살을 얼마나 뺐냐 보다 중요한 것은 얼마나 탱탱하게 빼냐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라윤경은 자신만의 다이어트 비법으로 매일 운동하는 것은 물론, 몸에 딱 맞는 옷 입기, 젓가락으로 밥먹기, 식전 와일드망고 요구르트 먹기 등을 꼽았다.

라윤경은 “타이트한 옷을 입다보면 군살이 보이고, 몸이 조여서 밥도 덜 먹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 “밥을 먹을 때 천천히 먹어야 포만감도 느끼고 적게 먹게 된다. 숟가락을 사용할 때보다 젓가락으로 먹는 게 더 천천히 먹게 된다”고 말했다.

끝으로 “식전 와일드 망고 요구르트를 먹으면, 배고픈 걸 참을 수 있고 밥을 덜 먹게 된다”고 팁을 전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베트남행에 여동생 김여정 동행…리설주

김여정·김영철·리수용 등 동행…리설주 언급 없어외신 “23일 오후 3시 출발…9시반 中 단둥 도착”평양~하노이 4500km…열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