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방탄소년단 정국, 거제도 포착? 열애설 불똥에 해쉬스완 “역겨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래퍼 해쉬스완이 방탄소년단 정국의 열애설에 언급되며 곤혹을 치렀다. 해쉬스완은 일부 팬들의 조롱에 분노했다.

17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방탄소년단 정국이 거제도에서 찍힌 사진이라는 게시물이 올라오며 열애설이 제기됐다. CCTV 캡처 화면으로 보이는 사진 속에는 한 남성과 여성이 백허그를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 사진은 출처가 불분명할 뿐 아니라 사진 속 인물들을 명확하게 확인할 수 없을 만큼 흐렸다. 정국이라고 확신할 수 없는 상황에서 몇몇 팬들은 사진 속 남성이 정국이 아닌 해쉬스완 아니냐 추측하기도 했다.

이에 해쉬스완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해당 사진을 올리며 “이거 저 아니다. 너무 많이 물어보셔서”라고 직접 해명했다. 이에 일부 방탄소년단 팬들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해달라고 요청했고, 해쉬스완은 “이렇게 얘기하길래 내가 아무 말 안하고 내려줬잖아”, “나보고 어쩌라는 거야”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일부 팬들은 “당신 전정국을 닮아서 오해를 사는 게 아니라 머리 길이가 비슷한 것이니 절대 다음 곡 가사에 정국 닮은꼴 어쩌구 가사를 쓰지 말아달라”, “해쉬스완 다음 가사에 나는 방탄 정국 닮았다는 말 들어봤지 이딴 가사 쓰는 거 아니냐”고 해쉬스완을 조롱하기도 했다. 결국 해쉬스완은 “너네가 그냥 생사람 잡아서 사진 찍힌 거 나냐고 물어보길래 아니라 했잖아. 이딴 얘기까지 봐야 되네”, “진짜 역겨워 토할 거 같아”라며 분노했다. 이어 “이미 외국에서 잘하고 있는 아티스트 언급할 생각도 없다”며 불편한 심경을 토로했다.



한편 2016년 홈즈크루 컴필레이션 앨범 ‘HOLMES’으로 데뷔한 해쉬스완은 Mnet 힙합 서바이벌 ‘쇼미너머니6’로 얼굴을 알렸다.

정국은 장기휴가를 끝내고 방탄소년단 멤버들과 함께 16일 출국한 상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곰탕집 성추행’ 아내 심경 “남편이 만졌다면

추행 여부 등을 두고 사회적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피고인에게 유죄가 확정됐다.피고인의 아내는 12일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