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살림남2’ 김승현 가족, 파란만장 제주 여행기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살림남2’ 김승현의 어머니가 가족 여행 첫 날부터 혼란에 빠진 사연은 무엇일까.

16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 아버지 형제들과 함께 제주도로 떠난 김승현 가족의 파란만장 여행기가 펼쳐진다.

지난번 속초 여행 이후 다음 가족 여행을 위해서 곗돈을 부어 왔던 광산 김씨 형제들은 다음 여행지로 제주도를 선택했다.

하지만 수원 백씨 어머니만 혼자 두고 제주도 여행을 떠나는 것이 마음에 걸렸던 아버지는 결국 어머니도 함께 데려가자 제안을 했다. 이로 인해 매번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 부딪치는 어머니와 광산 김씨 형제들의 제주 여행이 평화롭게 진행될 수 있을지 벌써부터 걱정을 불러 일으키는 상황.

그 중에서도 대표적 앙숙인 어머니와 고모는 출발할 때부터 서로의 증명사진을 보고 “오빠 만나서 용 됐다”, “사자같이 나왔다”면서 투닥거리기 시작하더니 급기야 “같이 방 못 써”, “나만 빼고 같이 자”라는 등 불꽃튀는 갈등을 벌여 이번에는 또 어떤 이유로 두 사람이 다투게 된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후 숙소에 도착한 어머니가 당혹스러워하는 가운데 어리둥절해하는 김승현 형제의 표정이 포착돼 제주 여행 첫 날부터 가족들의 단체 멘붕을 불러온 사건이 대체 무엇이었을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 최근 MBN ‘알토란’ 작가와 열애 사실을 밝힌 바 있는 김승현은 “공연과 연애로 바쁘다”면서 가족 여행 참가에 난색을 표했지만 아버지는 “만난지 얼마 안 되니까 같이 가자”고 강력하게 권유했다고 전해진다. 또 김승현이 이번 가족 여행에 여자친구를 데려갔을지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승현은 지난 1997년 잡지 ‘렛츠’ 모델로 활동을 시작, 1998년 SBS ‘나 어때’를 통해 배우로도 데뷔했다. 하지만 그가 미혼부라는 사실이 알려지자 팬들은 충격에 빠졌다. 이후 20여년 만에 ‘살림남2’를 통해 가족들과 함께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