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대휘 “프듀 조작 논란, 연습생들 노력까지 흐려져 안타깝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대휘가 ‘프로듀스’ 시리즈 조작 논란과 관련, 착잡한 심경을 전했다.

8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상고에서는 SBS 숏폼(모바일) 드라마 ‘몽슈슈 글로벌 하우스’(극본, 연출 박선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배우 이대휘, 강민아, 김시은, 크리스티안 부르고스, 장민, 다니엘 힉스가 참석했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이대휘는 ‘프로듀스’ 시리즈 조작 사태와 관련된 질문에 “이 질문을 (AB6IX) 쇼케이스에서도 받았다. 그때보다 사태가 커졌는데 마음이 아프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친구들은 열심히 한 노력까지 흐려지는 느낌을 받아서 너무 안타깝다. 잘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몽슈슈 글로벌 하우스’는 태어난 나라도 살아온 환경도 다른 매력 넘치는 다국적 청춘들이, 글로벌 셰어하우스 ‘몽슈슈 글로벌 하우스’에서 함께 살며 펼쳐가는 로맨스 숏폼드라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절반 줄게” 약속한 남편…복권 1등되자 사라

복권 1등에 당첨된 후 아내를 속이고 잠적한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태국 사뭇쁘라깐주에 거주하는 폰띠다(23)는 같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