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할리우드 배우 이드리스 엘바도 코로나19 확진 “나는 괜찮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드리스 엘바
사진=네이버 영화
할리우드 배우 이드리스 엘바가 신종 코로나감염증 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일 이드리스 엘바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오늘 아침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나는 괜찮다. 지금까지는 아무런 증상이 없지만, 확진 판정 후 지금까지 격리돼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분은 집에 머물며 현실적으로 지내라. 내가 어떻게 지내는지 계속 소식을 전하겠다”고 덧붙였다.
▲ 이드리스 엘바
사진=트위터
이와 함께 이드리스 엘바를 자신의 모습이 담긴 영상도 공개했다. 이드리스 엘바는 자신의 상황과 함께 아내는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굉장히 심각한 때다”며 “모두들 손을 잘 씻고 서로의 거리를 유지해야 할 때”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한편, 이드리스 엘바는 영국 출신으로 영국 인기 드라마 시리즈 ‘루터’를 비롯해 ‘분노의 질주: 홉스&쇼’, ‘다크타워: 희망의 탑’ 등에 출연했다. 특히 마블 시리즈 ‘토르’, ‘어벤져스’ 등에 출연하며 국내에서는 캐릭터 ‘헤임달’로 많이 알려져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