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스달 연대기‘ 김원석 PD 지난해 보수 19억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드라마 ‘미생’ 연출 당시의 김원석 PD. 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tvN ‘미생’ ‘나의 아저씨’ ‘시그널’ ‘아스달 연대기’ 등을 연출한 김원석 PD가 지난해 19억여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스튜디오드래곤이 공시한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김 PD는 급여 1억 5500만원과 상여 7억 7400만원,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 이익 3억 7600만원, 기타 근로소득 5억 500만원, 퇴직금 1억 4500만원을 합해 총 19억 5839만원을 받았다. 이는 최진희 스튜디오드래곤 대표이사의 작년 보수보다 4000만원가량 많은 금액으로 여러 스타 PD들 가운데 최고의 몸값이다.

반면 지난 2018년에 고액 연봉으로 화제가 된 나영석(40억원), 신원호 PD(27억원)는 지난해 CJ ENM 사업보고서에서 5억원 이상 보수를 받은 상위 5명 안에 들지 못했다.

손원천 기자 angler@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