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호중 측 “군 입대 연기 예정...국방의 의무 다할 것” [공식입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호중 입대 연기.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호중(29)이 오는 6월 군입대가 예정됐지만 연기할 예정이다.

13일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현재 김호중은 6월 15일 영장이 나온 상태로, 연기 신청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에 따른 추후 일정과 관련한 활동 계획도 세우고 있다”며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국방의 의무는 당연히 이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호중은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이후 큰 인기를 모으며 톱 7에 올랐다. 이후 다양한 예능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다음은 김호중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보도된 김호중 군 입대 관련 공식입장 전달드립니다.

현재 김호중은 6월 15일 영장이 나온 상태로, 연기 신청을 할 예정입니다.
이에 따른 추후 일정과 관련한 활동 계획도 세우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국방의 의무는 당연히 이행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