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형기, 유튜버로 변신한 근황... “구독수 상관 없이 열심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조형기 근황. 사진=유튜브 ‘동네형TV’ 캡처
배우 조형기의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조형기는 최근 소통전문가 김대현과 함께 유튜브 채널 ‘동네형TV’를 운영하고 있다. 13일 기준 구독자는 882명으로 확인되고 있다.

채널 정보에는 ‘우리들이 잊고 살아온 지난 추억 속에 살아있는 이야기들 소환하여 50대 이상의 남성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되살려주는 동네형TV! 조형기 씨의 예리한 기억력 속에 고스란히 남아있는 소중한 이야기를 들어보자’라고 적혀 있다.

조형기가 ‘동네형TV’ 채널을 통해 공개한 콘텐츠는 40개로, 추억의 드라마나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 예전 문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형식으로 구성됐다. 채널 운영 초기 조형기는 “구독수에 상관없이 열심히 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조형기는 1982년 MBC 15기 공채 탤런트로 많은 드라마와 예능 등에 출연했지만 현재 연예계 활동을 하지 않고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