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트시그널 시즌3’ 천안나 등장…학폭 논란 정면 돌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하트시그널 시즌3 천안나.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예고 영상 캡처
‘하트시그널 시즌3’ 천안나가 등장해 화제다.

지난 13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이후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천안나가 마지막으로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베이지 톤의 차분한 옷을 입고 온 천안나는 다소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 정의동 김강열 천인우.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예고 영상 캡처
천안나의 등장에 남자 출연진인 정의동, 김강열, 천인우, 임한결 또한 다소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앞서 천안나는 방송 출연 전 학폭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하트시그널 시즌3’ 측은 “일반인 출연자 이슈와 관련해 지난 며칠간 여러 채널을 통해 사실 관계를 확인했다. 그 결과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달랐다”며 “출연자와 관련된 내용은 균형감 있게 봐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공식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에 천안나가 학폭 논란을 딛고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