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의 목소리’ 가수 마테오, 신곡 ‘미안해’로 활동 시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겸 보컬트레이너 마테오(mateo)가 엑사엔테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후, 앨범을 공개와 함께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22일에 공개되는 신곡 ‘미안해’를 발매하며 마테오는 “엑사엔터테인먼트에서의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니 팬들의 많은 응원과 사랑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미안해’는 한 남자가 사랑하는 여자를 떠나보내며 겪게 되는 안타까움과 애절함을 담은 곡으로 문준영 대표는 “서정적인 멜로디와 감미롭고 풍성한 스트링 사운드가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되는 곡”이라고 밝히며 “마테오의 뿜어내는 감성 발라더로써의 풍부한 표현력이 힘 있는 보컬과 가슴에서 터져 나오는 애절함을 직접적으로 느끼게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제국의 아이들(ZE:A)’ 리더 문준영이 창립한 ‘엑사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탄생한 이번 앨범은 문 대표가 직접 제작을 진두지휘하며 ‘플레이사운드’ 프로듀싱팀 대장 박상준이 직접 나서서 진행했다.
본명인 강성호를 두고 ‘마테오’로 이름을 바꾼 이유는 ‘제국의 아이들’ 멤버 황광희가 ‘신의 선물’이라는 뜻이라며 직접 지어준 이름이다.

한편, 마테오는 2016년 ‘보컬전쟁 신의 목소리’ SBS 방송프로그램에서 ‘거미’와의 대결에서도 우승을 해 리벤지 매치에 성공하여 주목을 받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