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로맨스 급물살”...‘스타트업’ 남주혁♥배수지 초근접샷 공개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스타트업’ 남주혁, 배수지. 사진=tvN
‘스타트업’ 속 배수지, 남주혁의 로맨스가 급물살을 탄다.

7일 tvN 주말드라마 ‘스타트업’(연출 오충환/ 극본 박혜련) 측은 서달미(배수지 분)와 남도산(남주혁 분)의 무르익은 분위기를 예고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느 건물 옥상 위의 두 사람이 아름다운 노을을 배경으로 서로를 마주보고 있다. 남도산의 목에 손을 두른 채 그를 올려다보는 서달미와 조심스러운 손길로 그녀의 뺨을 어루만지고 있는 남도산의 모습은 제대로 심쿵을 불러일으킨다.

특히 서로를 끌어안은 채 마주한 아슬아슬한 거리감과 짙은 아이콘택트에서는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벌어질 듯 로맨틱한 기류가 감지돼 더욱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들고 있다.

아직 서투르지만 스타트업의 동반자로서 서로의 편이 되어 삼산텍을 이끌기로 한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이토록 절절하게 서로를 바라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 뿐만 아니라 남도산이 평소와 다르게 넥타이까지 맨 정장 차림을 하고 있는가 하면 그의 손에선 붉은 피가 흐르는 상처까지 보이고 있어 심상치 않은 사건 발생까지 짐작게 하고 있다.

‘스타트업’ 제작진은 “이날 방송에서 남도산과 서달미가 서로의 마음에 더 깊이 자리 잡게 되는 계기가 보여질 것”이라며 “두 사람이 정답을 찾아가는 과정이 아직은 서툴고 실수도 많겠지만 풋풋한 청춘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tvN ‘스타트업’은 이날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