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밀크티녀’ 장저티엔, 최연소 여성 억만장자 ‘남편은 19살 연상’

입력 : 2017-08-18 17:27 | 수정 : 2017-08-18 17: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밀크티녀’ 장저티엔이 19세 연상 사업가와 결혼해 억만장자에 반열에 올랐다.

장저티엔은 지난 2009년 밀크티를 손에 들고 찍은 사진 한 장으로 중국 내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후 만 18세의 나이로 장저티엔은 다시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예쁜 미모는 물론, 출중한 두뇌로 중국 내 최고 명문대 중 하나인 칭화대에 입학했기 때문이다.

그로부터 4년 뒤, 장저티엔은 중국 4대 사업가 중 한 명이자 자신보다 19세 연상인 JD경동의 CEO 류창동과 결혼해 또 한 번 세상을 깜짝 놀라게 한 것. 두 사람은 지난해 한화 약 8조 8847억 원의 재산으로 중국 내 새로운 재벌 500명 부자순위에서 11위를 차지해 어마어마한 기록을 남겼다. 이에 장저티엔은 만 24세의 나이로 ‘중국 최연소 여성 억만장자’라는 타이틀을 얻기도 했다.

두 사람은 미국 유학 중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013년 미국 버나드 칼리지에 교환학생으로 간 장저티엔은 당시 콜롬비아 대학교에서 유학 중이던 류창동과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장저티엔은 현재 남편이 창업한 회사에서 럭셔리 부문 업무를 맡아 글로벌적 활약을 펼치고 있다. 징동닷컴은 마윈의 알리바바 계열 쇼핑몰(타오바오, 티몰)과 쌍벽을 이루는 중국 최대 인터넷 쇼핑몰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비전문가가 내진 설계하는 유일한 나라”

지난 15일 발생한 경북 포항 지진으로 내진설계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지만 정작 건물을 설계하고 감리하는 건축사 상당수가 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