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드웨인 존슨 美배우 수입 1위 8940만弗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드웨인 존슨
미국 할리우드 액션배우 드웨인 존슨이 지난 1년간 가장 많은 돈을 번 영화배우로 집계됐다고 미 경제매체 포브스가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운동선수 출신으로 영화 ‘쥬만지’, ‘분노의 질주’ 시리즈 등에 출연한 그는 많은 작품에 출연한 덕분에 지난해 6월부터 올해 5월 말까지 1년간 8940만 달러(약 1075억원)의 수입을 올렸다.

최고소득 상위권에는 마블 영화 출연 배우들이 다수 이름을 올렸다. 2위는 ‘어벤져스’ 등에 출연한 크리스 헴스워스(7640만 달러), 3위는 역시 ‘어벤져스’ 흥행을 이끈 ‘아이언맨’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6600만 달러)로 각각 나타났다. 이 밖에 크리스 에번스(4350만 달러), 폴 러드(4100만 달러) 등도 10위권에 들었다.

안석 기자 sartori@seoul.co.kr

2019-08-23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