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용준형은 좋겠네’ 구하라, 무보정 사진 ‘걸그룹 각선미 올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라 구하라의 보정하지 않은 화보 촬영장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카라 구하라의 의류 화보 촬영장에서 찍은 보정하지 않은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ELLE,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의류 화보 촬영장에서 찍힌 구하라의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구하라는 미니원피스에 롤러스케이트를 신고 포즈를 잡고 있다. 발랄하고 상큼한 대학생 콘셉트로 구하라만의 귀여운 매력이 돋보인다.

특히 눈에 띄는 것은 미니원피스를 완벽하게 소화한 구하라의 마네킹 몸매다. 카라의 신곡 ‘판도라’ 무대에서 성숙하고 섹시해진 몸매를 과시한 구하라는 보정하지 않은 사진에서는 날씬한 각선미로 눈길을 끌었다. 그는 과거 밋밋한 ‘초딩 몸매’가 아쉽다는 평을 받아 왔으나 이를 완벽하게 탈피하며 걸그룹 마네킹 몸매로 주목 받고 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보정 따위 구하라 앞에선 사치”, “’초딩 몸매’ 완벽하게 탈출했다. 비결이 뭐지?”, “얼굴, 몸매, 성격. 구하라는 다 가졌다”, “용준형은 좋겠네 구하라가 있어서”, “이게 바로 마네킹 몸매구나. 인형이 따로 없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서울닷컴 | 고민경 기자]

doit0204@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