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여전히 사랑하고 있어요~’ 구하라, 연인 용준형에 고양이 선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구하라-용준형, 애정전선 이상 무!’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구하라가 용준형한테 준 생일선물’이라는 제목으로 여러 장의 사진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은 한 펫숍 사장의 SNS 캡처로 그는 “카라 구하라 씨가 비스트 용준형 씨 생일선물로 예약한 스코티쉬 폴드. 내가 너네를 얼마나 어렵게 구했니 ㅎㅎ 최고의 퀄리티다 진짜로. 하라 씨 이따 봐요”라는 글과 함께 고양이 사진을 올렸다. 19일이 생일인 연인 용준형을 위해 구하라가 특별한 선물을 준비한 것으로 보인다.

▲ 고양이를 안고 밝게 웃고 있는 구하라(오른쪽).
온라인 커뮤니티
구하라가 사인과 감사 인사를 한 사진과 펫숍 사장과 고양이, 구하라가 함께 찍은 셀카도 눈길을 끌었다. 작은 고양이를 안고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구하라의 표정에는 연인 용준형에 대한 사랑이 묻어있다.

해당 글을 올린 네티즌은 “펫숍이 용준형의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가까운 곳에 있어 용준형이 직접 찾아갔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예쁜 연인들~ 정말 보기 좋다”, “구하라랑 고양이 닮은 것 같네?”, “용준형 좋겠다. 저런 선물도 받고”, “기억에 남는 선물일듯!”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고민경 기자 doit0204@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