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별그대 전지현, 결혼식 포즈 ‘내가 주인공이다’ 최강 민폐 하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별그대’ 전지현 유인영이 결혼식 포즈 대결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2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에서 천송이(전지현 분)는 동료 배우 노서영(박정아 분)의 결혼식에 참석했다.

신부 대기실을 찾은 천송이는 같은 구두를 신은 한유라(유인영 분)가 “하다하다 이제 구두까지 따라 신냐”고 시비를 걸자 “따라 신은 거 아니거든요. 나 이거 우리나라에서 제일 먼저 신었다”고 발끈 했다.

노서영은 천송이와 한유라의 싸움을 말리며 사진을 찍자고 제안했고 한유라는 기선제압을 위해 치마를 걷어 각선미를 뽐냈다. 천송이는 그런 한유라의 모습에 콧방귀를 뀌더니 입고 있던 재킷을 벗어던진 후 섹시 포즈를 취했다. 두 사람은 주인공인 신부는 아랑곳 하지 않은 채 격정적으로 섹시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별그대 결혼식 포즈 빵 터졌다”, “별그대 결혼식 포즈 대박이다”, “별그대 결혼식 포즈, 정말 무개념 중에 무개념이다”, “별그대 결혼식 포즈, 전지현 몸개그까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별그대 결혼식 포즈)

연예팀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