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산다라박 식이요법, 미란다 커도 10년이상 먹고 있는 ‘노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다라박이 ‘노니 마니아’로 알려졌다.

1일 산다라박 식이요법이 화제인 가운데 그가 과거 한 방송에서 노니 마니아로 알려진 사실이 재조명됐다.

산다라박은 2005년부터 꾸준히 운동을 해오고 있음을 강조, 13년 프로운동러 면모부터 보였다. 헬스장으로 향하는 차안에서 산다라박은 자신만의 ‘최애템’을 모두 공개하며 관심을 모았다.

산다라박은 독일 비타민을 비롯해 가습 마스크 등 자신의 ‘최애템’을 소개했다. 특히 “노니주스에 빠졌다. 시간이 없을 때는 통째로 들고 다닌다. 노니비누도 쓴다. 난 노니로 이너뷰티를 관리한다”며 ‘기승전 노니 예찬’으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또 산다라박은 열심히 운동을 끝내고 노니주스를 마시며 “단맛이 없는 아이스티를 마시는 느낌이다. 운동 후 노니주스를 마시니 피부도 한톤 밝아진 기분”이라고 설명도 잊지 않았다.

한편 산다라박 식이요법 노니주스는 피로 회복은 물론, 변비와 노폐물 제거, 피부 재생에도 효과적이다. 미란다커도 10년 이상 마시고 있다고 전해졌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