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스터트롯’ 결승진출자 7인 확정...임영웅 1위·장민호 7위 [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미스터트롯 결승진출자 발표, 임영웅 1위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 캡처
‘미스터트롯’ 결승진출자 7인이 선정됐다.

지난 5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서는 결승 진출자가 가려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준결승 1라운드 미션에서는 임영웅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영탁이 2위, 장민호가 3위에 자리했고, 4위는 정동원, 5위는 이찬원이었다. 김호중은 8위에 올라 결승 티켓을 가져갈 7인 안에 들지 긴장감이 더해졌다.

이어진 준결승 2라운드에서는 일대일 한곡 대결이 펼쳐졌다. 첫 번째 무대에는 5위 이찬원과 11위 나태주가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남진의 ‘남자다잉’으로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였다. 점수는 이찬원 300점, 나태주 0점을 줬다.

이어진 무대에서는 8위 김호중과 12위 류지광이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설운도의 ‘다시 한 번만’을 선곡했고, 김호중이 마스터 점수 240점을 받게 됐다. 류지광은 60점을 받았다.

6위 김수찬은 1위 임영웅을 대결 상대로 지목했다. 두 사람은 주현미의 ‘울면서 후회하네’를 선곡했다. 두 사람은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지만, 결과는 임영웅이 300점 몰표를 받는 것으로 마무리됐다.

모든 무대가 끝난 뒤 점수를 합산한 결과, ‘미스터트롯’ 결승진출자 1위는 임영웅이었다. 2위는 이찬원, 3위는 영착, 4위는 정동원, 5위는 김호중, 6위는 김희재, 7위는 장민호가 올랐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