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우새’ 이태성, 10살 아들과 유치한 말싸움 ‘철부지 아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태성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배우 이태성 모자가 ‘미운 우리 새끼’에 새롭게 합류한다.

5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이태성 모자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 스튜디오에 등장한 이태성의 어머니는 처음 섭외 소식을 듣고 “우리 아들은 100점인데, 왜 ‘미운 우리 새끼’에서 연락 왔는지 모르겠다”며 의아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잠시 후 공개된 이태성의 일상을 지켜보던 어머니는 “미우새 맞다”고 돌변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미운 우리 새끼’ 최초 ‘싱글 대디 미우새’로 등장한 이태성은 10살 아들과 함께 보내는 하루를 꾸밈없이 공개한다. 특히 이태성은 “아빠는 젊은이가 아니고, 아재다”고 말하는 아들과 유치하게 말다툼을 벌이거나 아들의 연애사를 꼬치꼬치 캐묻는 등 철부지 아빠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동시에 아들을 세심하게 챙기는 친구 같은 아빠의 매력도 뽐낼 전망이다.

특히 아들에게 점수를 따기 위해 비장의 무기까지 준비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를 지켜본 ‘母벤져스’는 ‘미우새’ 최초로 아들에 손자까지, 탄식은 물론 분노 2단 콤보가 폭발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SBS ‘미운 우리 새끼’는 이날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혼했어” 아들 출산했는데…유부남 대반전

유부남이란 사실을 속이고 이성과 교제하다 들통나자 아내와 이혼한 것처럼 속이려고 공문서를 위조한 30대에게 실형이 내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