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혼 조정중 배우 김현숙 “걱정말아요 여러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결혼 6년만 파경 소식

▲ 이혼 소식을 전한 배우 김현숙. 출처:김현숙 인스타그램
‘막돼먹은 영애씨’의 배우 김현숙(42)이 결혼 6년만에 파경을 맞은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직접 근황을 전했다.

김현숙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근황을 담은 사진과 함께 “서울 촬영가는길, 걱정말아요 여러분”이라는 글을 올렸다.

지난 9일 남편과 이혼 조정 소식을 전한 김현숙이 이동 중인 차 안에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과 스태프들과 함께 사진을 촬영한 장면 등을 소개했다.

직접 팬들에게 자신의 안부를 전한 모습에 팬들은 “현숙씨는 행복할 자격이 있어요” “영애언니 화이팅” 등의 응원하는 댓글이 달았다.

앞서 지난 9일 김현숙의 소속사 이엘라이즈 측은 “현숙씨가 현재 이혼 조정 중”이라며 “두 사람이 성격차이로 이혼하게 됐다”고 밝혔다. 자녀는 김현숙이 양육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김현숙은 지난 2014년 7월 연애 중이던 동갑내기 연인과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결혼 6개월 만인 2015년 초 아들을 낳았다. 또한 김현숙은 파경 소식이 전해지기 불과 8개월 전인 올 4월까지도 TV조선의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남편과 함께 출연했다.

김현숙은 2005년 KBS 2TV ‘개그콘서트’의 ‘봉숭아학당’ 코너에서 출산드라 캐릭터로 인기를 모았고,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리즈가 대표작이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왜 안 죽지” 칫솔에 락스 뿌린 아내...몰카로

대구지법 형사12부(이규철 부장판사)는 아내의 소셜미디어(SNS) 내용을 몰래 본 혐의로 기소된 A(47)씨에게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