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채림, 가오쯔치와 이혼 후 한국 거주 중” 두 번째 이혼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채림
배우 채림(본명 박채림)이 이혼설에 휩싸였다.

17일 한 매체는 배우 채림이 가오쯔치와 이혼 후 현재 한국에서 지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구체적인 이혼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채림은 국내에서 활발하게 하던 중 중국으로 활동 영역을 넓히면서 2014년 중국 드라마 ‘이씨가문’으로 중국 배우 가오쯔치와 인연이 돼 결혼까지 이르렀다. 지난 2017년에는 아들을 출산했다.

이혼설이 불거지기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해 3월 중국 매체를 통해서도 이혼설이 한 차례 불거진 바 있다. 당시에는 채림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이라며 소문을 진화했다.

결혼 6년 만에 마침표를 찍은 채림과 가오쯔치의 이혼사유는 무엇일지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채림은 1994년 미스 해태로 연예계에 데뷔해 MBC 드라마 ‘짝’ 등으로 두각을 나타냈고 MBC ‘이브의 모든 것’, KBS2 ‘오 필승 봉순영’, ‘달자의 봄’ 등을 히트시켰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왜 안 죽지” 칫솔에 락스 뿌린 아내...몰카로

대구지법 형사12부(이규철 부장판사)는 아내의 소셜미디어(SNS) 내용을 몰래 본 혐의로 기소된 A(47)씨에게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