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결혼작사 이혼작곡’ 불륜커플 성훈, 이민영 함께 노래불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 월드스타 엔터테인먼트 제공
TV조선 주말 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 불륜 커플로 등장하는 배우 성훈, 이민영의 본격적인 외도 이야기가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는 가운데, 두 사람이 함께 부른 노래까지 공개됐다.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피비(Phoebe, 임성한), 연출 유정준 이승훈) 측은 지난 28일 일곱번째 OST인 성훈, 이민영의 ‘모든 날 함께해’를 내놓았다.

OST 제작사 월드스타 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모든 날 함께 해’는 곡 제목에서 느껴지듯 성훈, 이민영의 달달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듀엣 곡이다.

특히 이 곡은 지난 28일 방송된 12회 드라마 마지막 장면을 장식해 강한 인상을 남겼다.

두 사람이 술 기운에 이마 키스를 나누는 장면에 삽입돼 시청자들의 분노를 산 것이다.

이처럼 극중 불륜으로 맺어진 성훈, 이민영의 듀엣곡 ‘모든 날 함께해’는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뜨리고 격분하게 만들었다.

최근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의사, 변호사, 교수 직업의 남편과 PD, 아나운서, 작가 직업을 가진 아내 부부 각각의 불륜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지난 1월 5.7%대의 시청률로 시작해 수도권에서 지난 2월 최고 10%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28일 방송은 최고 8.6%의 시청률을 보였다.

‘모든 날 함께해’는 ‘핑클의 ‘내 남자친구에게’, ‘White’를 비롯해 드라마 ‘시크릿 가든’ OST ‘바라본다’, ‘별에서 온 그대’ OST 윤하의 ‘별에서 온 그대’, ‘낭만닥터 김사부’ OST 이현의 ‘그대라서’ 등을 작업한 전준규 작곡가가 작곡과 편곡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잘나가는 30대, 40대, 50대 매력적인 세 명의 여주인공에게 닥친 상상도 못 했던 불행에 관한 이야기, 진실한 사랑을 찾는 부부들의 불협화음을 다룬 드라마다. ‘보고 또 보고’, ‘하늘이시여’, ‘인어 아가씨’ 등을 집필한 피비(Phoebe, 임성한) 작가의 6년만 복귀작이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수홍 친형 “노한 아버지, 망치들고 수홍이 찾

방송인 박수홍씨와 갈등을 벌이고 있는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자신의 횡령 의혹에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