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세자르상 시상식서 나체시위하는 프랑스 여배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프랑스 파리 올림피아 콘서트홀에서 12일(현지시간) 열린 제46회 세자르상 시상식 도중 프랑스 여배우 코린 마시에로가 무대에서 나체시위를 벌이자 사회를 맡은 여배우 마리나 포와가 당혹스러운 모습으로 바라보고 있다. 마시에로의 등에는 ‘예술을 돌려주세요. 장!’이란 구호가 쓰여 있다. 구호 속 ‘장’은 장 카스텍스 프랑스 총리를 뜻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어려움을 겪는 프랑스 문화예술인들은 정부 지원을 호소해왔다.


AFP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수홍 친형 “노한 아버지, 망치들고 수홍이 찾

방송인 박수홍씨와 갈등을 벌이고 있는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자신의 횡령 의혹에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