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마이크 6개, 주인 없는 잔”…카라, 故구하라 잊지 않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카라가 활동 중단 약 7년 6개월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 가운데 세상을 떠난 멤버 구하라를 잊지 않은 모습이 팬들의 심금을 울리고 있다.

카라는 지난 29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스페셜 앨범 ‘무브 어게인’(MOVE AGAIN)을 발매했다.

이번 신보는 찬란했던 무대 위 카라의 모습을 다시 한번 팬들에게 보여주겠다는 멤버들의 의지와 포부가 담긴 앨범이다.

일곱 번째 미니앨범 ‘In Love’ 발매 이후 약 7년 6개월 만에 카라의 모든 멤버가 함께한 컴백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특히 타이틀곡인 ‘웬 아이 무브’(WHEN I MOVE) 뮤직비디오 속 여러 장면이 팬들이 눈길을 끈다.

파티장을 배경으로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5명의 멤버들이 함께 모여 있는데, 허영지 옆에 주인 없는 잔과 접시가 마련된 빈 자리가 하나 놓여 있다.

또 마지막 장면에서도 무대에 스탠딩 마이크가 5개가 아닌 6개가 설치돼 있다.
▲ 지난해 11월 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 구하라의 일반 빈소가 마련된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 영정. 2019. 11.25 사진공동취재단
이는 지난 2019년 11월 24일 28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난 멤버 구하라의 자리를 마련해놓은 것으로 보인다. 먼저 세상을 떠나 함께할 수 없었던 멤버를 잊지 않고 함께하고픈 마음을 담은 것이다.

신진호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