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BTS, 비틀스 이어 또 대기록… 빌보드 다섯 번째 1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 미니앨범 ‘BE’ 빌보드200 정상

앨범 발매 첫 주 24만 2000장 판매 기록
2년 6개월 5장 1위… 비틀스가 1개월 빨라
英 오피셜차트 2위·싱글 톱100에 3곡 진입


▲ 방탄소년단(BTS)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에서 다섯 번째 정상에 올랐다. 그룹으로는 비틀스에 이어 두 번째로 빠른 기록이다. 빌보드는 29일(현지시간) 예고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의 새 미니앨범 ‘비’(BE)가 이번 주 ‘빌보드 200’에서 1위로 데뷔했다고 밝혔다.

빌보드가 인용한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 20일 발매한 ‘BE’는 발매 첫 주 24만 2000장 상당의 앨범 판매고를 기록했다.

이 중 실물 앨범 판매량이 17만 7000장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와 스트리밍 횟수를 환산한 수치가 각각 3만 5000장, 3만장이었다. 빌보드는 음원 10곡을 다운받거나 1250번 유료 스트리밍한 경우 전통적인 음반 1장을 산 것으로 간주한다.

빌보드는 “높은 앨범 판매고를 기록한 다른 앨범들이 구성 방식을 다양화하고 전용, 한정판을 선보인 것과는 달리 ‘BE’는 디지털 앨범과 ‘디럭스 에디션’이라 불리는 한 가지 버전의 CD로만 이용 가능했다”며 한 형태로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것에 주목했다. 지난 2월 발매한 정규 4집은 다섯 가지 에디션으로 출시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2018년 6월부터 올해 2월까지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미니 6집 ‘맵 오브 더 솔:페르소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7’ 4개 음반을 연속으로 ‘빌보드 200’ 정상에 올려놓았다.

여기에 이번 앨범도 1위를 밟으며 2년 6개월 동안 총 5장을 차트 정상에 등극시켰다. 그룹으로서는 영국 록밴드 비틀스(2년 5개월) 이후 최단 기간이자, 올해 2장의 앨범을 이 차트 1위에 올린 유일한 그룹이다.

‘BE’는 방탄소년단이 코로나19 시대를 살아가며 느낀 감정을 진솔하게 풀어낸 앨범으로 멤버들이 음악과 비주얼, 뮤직비디오에 깊이 참여했다. 지난 27일 빌보드와 함께 세계 양대 팝 차트로 꼽히는 영국 오피셜 차트에도 2위로 진입했고 싱글 차트 ‘톱 100’에 3곡을 올렸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2020-12-0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