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다니엘 튜더X곽정은, 결별 후에도 함께하는 사업 무엇?[SSEN이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겸 작가 곽정은이 칼럼니스트 다니엘 튜더와 결별을 알린 가운데, 두 사람이 비지니스 파트너로는 계속 함께할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끈다.

지난 6월 다니엘 튜더와의 열애 사실을 공개했던 곽정은은 10일 결별을 인정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한 때 사랑했지만 원래 있던 업무 파트너의 자리로 돌아가기로 했다. 언성 높이는 일 한 번 없이 만나다 서로를 놓아주되 응원하고 지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곽정은과 다니엘 튜더는 지난달 25일 명상 심리 어플리케이션 ‘코끼리’를 런칭했다. 해당 어플은 ‘마음이 편안해지는 숲’을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명상심리 컨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혜민스님이 ‘헤드티쳐’로 참여하고 있으며, 이코노미스트 기자 출신 다니엘튜더가 총괄하고 있다.

다니엘 튜더는 “혜민스님을 통해 명상을 처음 접했으며, 불면과 스트레스를 다스리는데 명상의 도움을 크게 얻었다. 명상의 대중화를 통해 누구나 더욱 편안하고 행복해지는 기회를 경험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현재 코끼리는 총 100여개의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으며, 곽정은은 심리 콘텐츠에 참여하고 있다. 다니엘 튜더와 곽정은은 해당 어플리케이션을 함께 제작하며 연인이 아닌 사업 파트너로 관계를 지속할 예정이다.

곽정은은 “지금까지 내가 했던 이별은 대부분 오해와 원망 눈물과 상처로 가득했지만, 이번 이별은 그렇지 않았다. 이런 일이 가능하다니, 이토록 성숙한 이별을 내가 했다니. 세상 누구도 내게 주지 못했던 이 좋은 인생의 깨달음을 선물해준 그에게 진심 어린 고마움과 지지를 보낸다”면서 “제가 참여한 코끼리 명상 어플도, 곧 출간될 그의 책에도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낸다”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곽정은은 유명 패션 매거진에서 기자로 활동하다 연애 칼럼니스트로 인기를 얻으며 방송에도 진출했다. 현재 헤르츠컴퍼니 대표이기도 하다. 다니엘 튜더는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며 영국 주간지 이코노미스트 한국 특파원으로 근무한 경력이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