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세상에 이런 일이’ 23년 개근 임성훈 불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세상에 이런일이 임성훈. SBS 제공
26일 방송되는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MC 박소현이 ‘23년 단짝’ MC 임성훈 없이 홀로 등장한다.

그동안 단 한 번도 녹화에 빠지지 않으며 23년째 ‘순간포착’ MC 자리를 지켰던 임성훈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으로 인해 처음으로 녹화에 불참하게 됐다. 앞서 박소현이 코로나19 확진으로 자리를 비웠음에도 꿋꿋이 MC석을 지켰던 임성훈 역시 코로나19는 피해가지 못했다.

평소 건강에 일가견이 있는데다 지난 추석특집 ‘순간포착! 청백전’에서 남다른 체력을 자랑하기도 했던 임성훈은 이번 녹화 불참에 큰 아쉬움을 드러내면서 “건강에 자만하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밝혔다.

최근 녹화는 MC 박소현과 패널 이윤아 아나운서만이 참석해 진행했지만, 박소현은 ‘단독 진행’을 어색해하며 NG를 내는 등 임성훈에 대한 공백을 아쉬워했다. 제작진은 “박소현을 비롯해 제작진 모두 임성훈의 불참을 안타까워했다. 다만, ‘순간포착’의 상징이기에 오늘 방송을 통해 잠깐이라도 얼굴을 뵐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