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400억대 건물주’ 서장훈 전액기부 소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서장훈이 모교인 연세대의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광고 출연료를 기부했다.

서장훈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최근 “서장훈 씨가 최근 연세유업 브랜드 광고 모델료로 받은 1억 5천만 원을 형편이 어려운 모교 연세대 학생들을 위해 기부했다”고 밝혔다.

연세대 출신인 서장훈은 과거 연세우유 모델로 활동했던 인연으로, 평소보다 모델료가 적음에도 불구하고 이번 광고 모델 제안을 수락했다는 게 소속사 설명이다.

소속사는 또한 서장훈이 모교 브랜드의 광고료를 받는 게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해 전액 기부를 결정했다고 부연했다.

서장훈은 지난 2013년 은퇴 시즌 본인 연봉으로 2억 원을 연세대 저소득층 학생을 위해 기부한 바 있다. 2017년에는 사랑의 열매에 1억 원을 기부해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하기도 했다.

서장훈은 현재 ‘아는 형님’, ‘미운 우리 새끼’,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 ‘연애의 참견 2’, ‘무엇이든 물어보살’, ‘아이를 위한 나라는 없다’, ‘똥강아지들’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0대 김구라 늦둥이 얻었다 “출산 늦게 밝힌 이

최근 늦둥이를 안은 방송인 김구라가 둘째 소식을 뒤늦게 전하게 된 이유에 대해 말했다.24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김…